국립산림과학원, 목재산업계 젊은 대표자들과 만남의 자리를 마련

0
23

– 목재산업박람회에서 목재산업의 부활을 위한 포럼을 개최-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9월 30일(금), 대전 컨벤션센터 제2전시장 세미나실에서 목재산업의 미래전략 마련을 위하여‘Young CEO에게 듣는다!’라는 주제로 목재산업 포럼Ⅱ을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목재산업을 이끌어가고 있는 젊은 대표자들을 초청하여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지정토론을 통해 목재산업 정책과 연구의 미래방향을 설정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영림목재 이승환 대표는 ‘아세틸화 목질 재료와 서스테이너블 디자인’▲영창목재상사 김지훈 대표는 ‘국산 목재와 국산 목재협동조합’▲이건산업 이길수 대표는 ‘산림자원 순환 경제를 위한 합판·보드산업 역할’▲춘천목재협동조합 김상남 본부장은 ‘지역경제 연계를 통한 목재산업 활성화’를 주제로 발표하였다.

한편, 9월 29일(목)부터 10월 2일(일)까지 열리는 목재산업 박람회는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지속 가능한 탄소 흡수원으로서 목재의 가치를 높이고 목재와 친숙해질 계기를 제공할 목적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국립산림과학원 박현 원장은 “목재산업은 3만 2천여 개 업체에서 17만 5천여 명의 종사자가 경제활동을 하는 연 48조 원 규모의 산업으로 과거 우리나라의 경제발전에 초석을 이룬 바 있다”라며 “다시금 과거 목재산업의 융성했던 시대가 부활할 시점이다”라고 말했다.

출처: 산림청 연구기획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