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자동차 의무보험 릴레이 홍보로 미가입자 줄였다

0
25

강남구자동차 의무보험 릴레이 홍보로 미가입자 줄였다

– 9월부터 OX퀴즈 활용한 구민 참여 릴레이 등 다각적 홍보 실시작년 대비 미가입자 5.2% 감소

그린 스마트 시티’ 강남구(구청장 조성명)가 지난 9월부터 자동차 의무보험 가입을 위한 릴레이 홍보를 진행하고 있고, 12일 4차 릴레이 홍보를 율현동 자동차검사소에서 실시한다.

자동차 의무보험은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에 의거 교통사고 발생 시 피해자의 최소한의 보상을 위해 반드시 가입해야 한다하지만 강남구의 작년 9월 기준 의무보험 미가입자는 4614명으로 구는 미가입자 수를 줄여 구민의 안전을 지키고자 다각적인 홍보를 펼치고 있다.

구는 2020년 지자체 중 처음으로 자동차보험 의무가입을 다룬 유튜브 홍보 영상을 제작했다금융감독원 보험전문가 등이 출연한 홍보 영상은 2021년에 추가 제작할 만큼 반응이 좋았다올해는 꾸준히 해온 SNS 홍보뿐만 아니라 현장 홍보도 강화해 5월 강남운전면허시험장에서 현장 캠페인을 진행했고 9월부터 4차례에 걸쳐 릴레이 홍보를 펼치고 있다.

다양한 장소에서 연이어서 홍보하는 방식인 릴레이 홍보는 자동차 의무보험에 관한 OX퀴즈 방식으로 진행해 참가자들의 호응을 얻었다1차 구청 로비 ▲2차 카카오톡 퀴즈 이벤트 ▲3차 국제평화마라톤대회 홍보부스에서 진행했다마지막 4차 릴레이 홍보는 ▲12일 율현동 강남자동차검사소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릴레이 홍보에 많은 구민들이 참여해 지난달 27일부터 6일간 이어진 카카오톡 퀴즈 이벤트에 971명이마라톤대회 홍보부스에는 외국인을 포함한 남녀노소 2천여명이 참가했다.

온오프라인을 활용한 다각적인 홍보 결과 올해 9월 의무보험 미가입자수가 전년 대비 5.2% 줄어든 성과를 보였다아울러 특별사법경찰 단속도 적극적으로 시행해 폐업법인 대포차의 소유자를 찾아 운행정지 등록을 시키는 등 무보험 차량 운행을 근절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자동차 의무보험 가입대상은 자동차이륜자동차건설기계이며 가입 범위는 대인배상(사망 최대 15상해 최대 3천만원)과 대물배상(건당 최대 2천만원)으로 나뉜다의무보험을 가입하지 않으면 소유자에 대해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처분되고과태료 30만원(60이상 체납시에는 자동차 번호판을 영치한다아울러 의무보험을 가입하지 않은 자동차를 운행할 경우에는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으로 처벌된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무보험 자동차로부터 구민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자동차 의무 보험 가입에 대한 다각적인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홍보 및 단속 강화로 무보험 차량 운행을 줄여나가 더 안전한 강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출처: 강남구청 자동차민원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