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원예치료 통해 어르신 정신건강 지원

0
15

관내 경로당 10곳에서 ‘원예와 함께 힐링’ 프로그램 진행

원예치료사가 직접 방문해 나무 심기, 꽃 만들기 지도…참여자 만족↑

송파구(구청장 서강석)가 관내 경로당에서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원예와 함께 힐링”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노년기 우울증 발병위험이 높아지는 가운데 어르신들의 정신건강을 돌보고 사회적 고립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보건소는 (사)대한노인회 송파구지회를 통해 관내 경로당 10곳을 선정해 지난 8월 16일부터 원예치료를 실시하고 있다. 원예치료사가 경로당을 직접 방문해 무늬벤자민 나무 심기, 꽃 한 송이 만들기 등을 지도하고 어르신들이 심리적 안정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다.

지난 달 ▲남천, ▲몽촌, ▲용마 경로당 등 6곳에서 총 78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했으며 오는 9월 15일까지 ▲가락쌍용3차, ▲거여6단지, ▲벌말, ▲호수 경로당에서 추가로 실시할 예정이다.

원예치료에 참여한 어르신은 “식물을 가꾸고 생화도 직접 포장하면서 스스로에게 선물하는 기분이 들었다”며 “오랜만에 경로당 회원들과 함께 모여 색다른 경험을 하게 돼 즐거웠다”고 전했다.

서강석 구청장은 “코로나19로 지역사회 활동에 제약이 있었던 어르신들이 원예치료를 통해 심리적 위로를 얻고 우울감을 해소해 긍정적인 마음으로 생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송파구청 보건지소